Skip to content
300-73-trans

교육 정보

글보기
제목
SAT 다시 돌아올까…명문대 잇따라 재도입
조회 17 추천 0
2024-02-06 23:35
작성자

교육1.jpg
 

팬데믹 때 대입시험(SAT·ACT) 점수 제출을 면제했던 대학들이 SAT 점수를 다시 요구하고 나섰다. 특히 명문대 중심으로 SAT 점수 제출 조항이 다시 살아나고 있어 향후 대입 트랜드도 바뀔 전망이다.

 

다트머스대는 5일 내년 가을학기 신입생부터 대입시험 점수 제출을 의무화한다고 발표했다. 아이비리그 대학 중 SAT 점수 의무화를 재도입한 건 다트머스대가 처음이다.  

 

다트머스대는 “표준화된 시험 결과를 토대로 한 평가가 가장 능력 있고 다양한 학생들을 캠퍼스로 끌어들일 수 있는 방법이라고 믿는다”며 4년 만에 다시 SAT·ACT 제출 의무화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다트머스대의 이런 결정은 SAT와 ACT 점수 제출을 의무화하지 않고, 학생의 선택에 따라 첨부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제도가 저소득층 지원자의 지원에 오히려 불리하게 작용했다는 연구 결과에 따른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SAT 점수를 의무화했을 때 저소득층 학생이 다트머스대에 합격하는 비율이 오히려 높았다. 반면 SAT·ACT 점수 의무화 제도를 없앤 후에는 저소득층 학생의 합격률은 낮아졌다.


또 다른 이유는 신입생들의 들쭉날쭉한 학업 수준 때문이다.

 

SAT 점수를 기준으로 학생들의 학업 수준을 파악했던 대학들이 에세이와 고등학교 성적만으로 학생들을 파악할 수 있다는 한계에 도달한 것으로 교육 관계자들은 분석했다.  

 

USC 의대 홍영권 교수는 “대학들이 SAT를 없앤 후 학생들의 실력을 객관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기준이 없어 신입생 선발에 어려움이 컸다”며 “일부 대학은 신입생들의 수준이 너무 낮아 기초수업을 듣게 할 정도”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다트머스대에 앞서 MIT와 조지텍은 2022년 SAT 의무화 조항을 되살렸다. MIT는 당시 “SAT 점수는 지원자들의 실력을 더 잘 평가하도록 도와준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종합대뿐만 아니라 리버럴 칼리지의 톱 순위를 기록하는 웨스트포인트 등 사관학교들도 SAT 점수를 의무화하고 있다. 웨스트포인트는 최근 소수계 우대정책을 계속 유지해도 된다는 법원의 판결을 받아내기도 했다.  

 

대입 컨설팅 아이비 드림의 이정석 대표는 “공대 등을 중심으로 점차 SAT 시험 점수가 중요한 선발 요건이 되고 있다”며 “학생들의 변별력이 없어졌기 때문에 우수한 학생들을 찾으려는 대학들은 계속해서 SAT 점수 의무화 조항을 부활시키려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대표는 하지만 UC를 예로 들며 “소수계 우대정책이 없어진 후 다양성을 추구하려는 대학들에는 여전히 SAT 점수 의무화 조항을 되살리기 어려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버드 등 명문 사립대들은 2020년부터 SAT·ACT 점수 제출 의무화를 중단하는 대신 자기소개서와 고등학교 성적 중심으로 신입생을 선발하는 정책을 도입했다. 

댓글
해외tm해외티엠정규직모집합니다텔레: pppw33 해외구인구직 해외취업 new  - 강준혁[2024-06-12]
[VIVACE] SALES/ADMIN/MARKETING 채용 new  - VIVACE HR[2024-06-11]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new  - cpnp[2024-06-11]
AP, IB 전문학원 스티븐 아카데미가 '교과목 수업'도 제일 잘 가르칩... new  - Steven[2024-06-11]
초등학교 4 grade , 2 grade 수학과외 new  - TIFFANY[2024-06-10]
융자 에이전트 모집. 금전 문제 상담  - jake[2024-06-08]
중고자동차 싸게 팝니다. 2015년 혼다Fit 입니다.  - Hyland[2024-06-08]
[사업체] 안경관련 Business 매매 (Los Angeles, CA)  - 이한나[2024-06-07]
중국에서 완제품소싱/OEM 제작/PB/캐릭터IP 제작 전문업체 세인을 알...  - 양성준[2024-06-07]
중국에서 완제품소싱/OEM 제작/PB/캐릭터IP 제작 전문업체 세인을 알...  - 양성준[2024-06-07]
ANUA 제품 판매 매장 촬영  - anua[2024-06-07]
한국 실시간 티비 볼수 있는곳 공유해보아요  - 아비노[2024-06-07]
[2024영어부트캠프] 왕초보 딱지떼기 6월 17일 개강! 단돈 $100...  - jas[2024-06-06]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 cpnp[2024-06-06]
[SUMMER 영어클래스] 여성분들을 위한 개인 맞춤 영어 CLASS  - jas[2024-06-05]
[(주)코엔스] Manpower / Procurement  - 이세란[2024-06-05]
어른들을 위한 영어 개인레슨 with JM...도전하세요!  - JM KIm[2024-06-05]
한국치킨소스 제조 및 유통 하실 파트너 구합니다(텍사스 독점)  - 치킨소스[2024-06-03]
멕시코 고산에서 자란 무공해 태양초 고추가루는 나무에서 가습하기에 변질이...  - Theresa Sung[2024-06-02]
대학 원서 에세이의 중요성!  - Steven[2024-06-01]
미국비자문제,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결  - 미국비자[2024-05-30]
휴스턴 코웨이 6월 프로모션  - coway[2024-05-30]
우리 훈또스 파트타임 서비스 코디네이터 구함 / Korean Englis...  - Alice[2024-05-29]
한국 화장품 바이어 분들을 모집합니다!  - 강진주[2024-05-29]
6월 중순 이후 가능한 서브 리스 / 단기 임대 구합니다.  - Jangle[2024-05-29]
메디컬센터 근처 아파트 서브리스 합니다.  - Hwany[2024-05-28]
여권,소셜,면허증,새신분 필요하신분  - 이규현[2024-05-28]
여권,소셜,면허증,새신분 필요하신분  - 이규현[2024-05-28]
여권,소셜,면허증,새신분 필요하신분  - 이규현[2024-05-28]
*Homeworkvan* -대학영어Writing 전문- 미국대학 졸업 전...  - Jane[2024-05-28]
절실하고,돈 벌고 싶고,새 출발을 원하는 분들만 오세요.@goodjob2...  - kimsil[2024-05-28]
텍사스 등 중남부 폭풍에 최소 15명 사망…"한인 피해 없어"  - news1[2024-05-27]
이서니 보험직원모집  - Joseph Lee[2024-05-25]
[상가·건물·땅] 한식/일식/중식 식당 매매  - Judy Choi[2024-05-24]
여름방학동안 책 읽는 방법 마스터 하기  - Steven[2024-05-24]
3H 지압침대 미주법인, 지역 딜러 모집!  - Tony Kwon[2024-05-22]
프리미엄 가정용 고주파기기 판매점을 모집합니다.  - 고주파기기[2024-05-22]
메디컬 센터 여자 룸메이트 구합니다  - Ava[2024-05-22]
가정용 고주파 기기 딜러를 찾습니다  - 고주파기기[2024-05-21]
[버클리 아카데미] 축하합니다 CLASS OF 2024!!!  - 버클리아카데미[2024-05-18]
[버클리 아카데미] 2024 아이비리그 포함 상위 35위 대학 합격률 분...  - 버클리아카데미[2024-05-18]
12학년 학생들이 꼭 알아야 할 5가지!!  - Steven[2024-05-17]
"블랙박스 더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  - Andrew Song[2024-05-15]
한국 화장품 바이어 분들을 모집합니다!  - 강진주[2024-05-14]
무빙세일합니다 집에서 필요한거 모두요. 한국으로 무빙합니다 5/25일전까...  - Minjakim[2024-05-10]
성악 노래 레슨합니다.  - Young[2024-05-10]
바이올린 배울 학생 모집합니다  - 이은서[2024-05-09]
아시아계 미국인 중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 UT Austin TACAD[2024-05-08]
아시아계 미국인 중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 UT Austin TACAD[2024-05-08]
아시아계 미국인 중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 UT Austin TACAD[2024-05-08]
아시아계 미국인 중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 UT Austin TACAD[2024-05-08]
아시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CAI[2024-05-08]
아시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CAI[2024-05-08]
아시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CAI[2024-05-08]
아시아 여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CAI[2024-05-08]
중년 한인여성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WPAPP[2024-05-08]
중년 한인여성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WPAPP[2024-05-08]
중년 한인여성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WPAPP[2024-05-08]
중년 한인여성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 UT Austin WPAPP[2024-05-08]
중년 한인여성을 대상으로한 연구대상자를 모집합니다. (연구 참여에 대한...  - UT Austin WPAPP[2024-05-08]
10~11학년은 '내신' 이 제일 중요합니다.  - Steven[2024-05-08]
STM 2024 행사 홍보부스 한인 인력 모집 요청드립니다 (2024.0... [3]  - 김필재[2024-05-08]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 cpnp[2024-05-07]
Katy 지역 식당 매매  - Kay Park[2024-05-06]
이태원포차 메니저/서버/호스트 구합니다  - James Lee[2024-05-04]
7~8학년은 미국 입시 중 중요한 학년입니다.  - Steven[2024-05-03]
U23 일본 우즈벡 결승 축구 중계 5월 4일 경기 일정  - jane kim[2024-05-03]